수선화 > 가족 비타민

본문 바로가기
  • 보령선한이웃
  • 주요사업
  • 열린공간
  • 다함께돌봄센터
  • 후원/봉사
  • 전체메뉴

회원로그인

오늘
62
어제
112
최대
2,917
전체
172,869
열린공간
  • H
  • HOME 열린공간 가족 비타민
가족 비타민

수선화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보령선한이웃 조회 1,196회 작성일 2023-01-07 14:24:36 댓글 0

본문

수선화에게   / 정호승
  
                                            
           그대 울지 마라 외로우니까 사람이다

           살아간다는 것은 외로움 견디는 일
           공연히 오지 않는 전화를 기다리지 마라.

           눈이 내리면 눈길 걸어가고
           비가 오면 빗속을 걸어라
           갈대 숲 속에 가슴 검은 도요새도
           너를 보고 있다.

           그대 울지 마라 외로우니까 사람이다
           가끔씩 하느님도 눈물을 흘리신다
           공연히 오지 않는 전화를 기다리지 마라.

           산그림자도 외로움에 겨워
           한번씩은 마을로 향하며 
           새들이 나뭇가지에 앉아서 우는 것도 
           그대가 물가에 앉아 있는 것도 

           그대 울지 마라 외로우니까 사람이다
           살아간다는 것은 외로움 견디는 일
           공연히 오지 않는 전화를 기다리지 마라. 
           그대 울지 마라.